트레킹/제주올레길

머체왓숲길-소롱콧길(220125)

dowori57 2022. 1. 25. 16:15

제주의 마지막날이니 누님의 제의로 남원읍 한남마을에 소재하고있는 머체왓숲길을 걷기로하고

가랑비 내리는 도로를 달려간다.

인근 표선면에 한달을 살았는데 들어보지못한 곳이다.

머체왓숲길과 소롱콧길로 되어있으며 두군데 모두 6.7km정도의 돌과 밭으로 이루어진 숲길로 곶자왈과는

또다른 모습들이다..

주차장에 도착하니 그래도 몇대의 차량이 주차되어있고 우산을 쓰고는 소롱콧길을 걷기로한다.

우거진 원시림사이에 물은 흐르지않지만 돌이쌓인 계곡이있고 제주에서는 드물게 물이 고인곳도있다.

원시림과 계곡이 어우러져 멋진 풍광을 연출하고있고

어느곳에서는 울창한 편백이나 삼나무가 뻭빽하게 자라 웅장한 모습을 보이고있다.

수시로 비자림과 사려니숲길을 찾았는데 그곳보다는 이곳이 훨씬 좋다는 개인적인 판단이다.

우선 사람들이 많지않아서 좋고 그러니 더욱 자연이보전되어있고 숲도 울창하니 공기도 좋은 것 같다.

어느곳에 이르니 돌탑들이 군락을 이루고있고 벤취가있어 잠시 휴식을 취하고는 다시 길을 걷는다.

편백인지 삼나무인지 숲은 사라지고 다시 계곡을 따라 걷는데 오를때 걸은 곳 같지만 다른 곳이다.

한바퀴를 돌아나오니 2시간이 소요된다.

머체왓숲길은 다음에 오기로하고 태흥으로 달려 바닷가 조용한 집에서 스파게티와 파스타,샐러드와

맥주한잔으로 누나의 생일을 축하하며 7박8일 일정의 제주 마지막날을 보낸다.

'트레킹 > 제주올레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체왓숲길-소롱콧길(220125)  (0) 2022.01.25
올레12코스(220123)  (0) 2022.01.23
올레11코스(220122)  (0) 2022.01.22
올레10-1 가파도ㆍ마라도  (0) 2022.01.21
올레10코스  (0) 2022.01.20
올레9코스  (0) 2021.11.16